티스토리 뷰

 

"엄마~ 왜 천사의 눈을 가리고 가는거야?"

"또 왜 저 흑인 소년은 불만에 찬 표정인거야?"

 

흐음.. 그건 말이지

저 천사에게 자신을 치료해주는 사람이 누군지 모르게 하기 위해서야.

 

"왜?"

 

저 천사는 고결해서 자존심도 강하거든

근데 자신이 평소 내려다 보던 생명들에게 도움을 받았다는 걸 알게 되면 속상할테니까

 

"그럼 왜 흑인소년은 화가 난 표정이야?"

 

소년은 그 사실을 알고 있거든

눈을 가리게 한 신의 명령의 이유를..

그것이 천사를 배려하기 위함이란것을..

그래서 소년은 자신의 존재를 알아줄 누군가가 필요한거야.

추락한 천사들을 도와주는 건 지상에 살고 있는 자신들이란걸..

환한 광명도 아름다운 꽃들도 우아한 흰 날개도 갖고 있지 않지만

그 고결한 생명이 다쳤을때 도와주는 건

 

이름도 없고 더러워진 손과 얼굴의 자신들이란 걸 말하고 싶은 거란다.

하지만 신의 명령 때문에 그걸 말할 수는 없어서 조금은 화가 난 것이란다.

 

앞으로 니가 살아갈 세상도 이런것이란다.

아름다움만이 선은 아니야.

너는 어두운 곳에 웅크리고 있는 선도 찾아내야 하는 거란다.

물론 눈이 가려진 넌 진실을 알아내기가 쉽지 않아.
하지만 말이야

너가 세상살이에 추락해 버릴때 너를 도와 줄 투박한 손이 찾아 온다면

 

넌 그 손에게 감사하는 마음을 잊지 말아야 한단다.

 

세상엔 보이지 않는 선이 있는 것이 아니라 보지 않으려는 선들이 있을 뿐이니깐 말이야.

'좋은 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Soon it shall also come to pass.  (0) 2006.06.11
영혼과 사랑의 소중함  (0) 2006.06.11
"언제 한번"이란 시간은 존재하지 않습니다.  (0) 2006.06.11
아름다움만이 선은 아니다.  (0) 2006.06.11
10만원의 가치  (0) 2006.06.11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