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피셔맨스 코업(Fishermen's Co-Op)은 렌트를 했다면 꼭 가볼 만한 곳이다.

우리는 호텔이 투몬 남쪽에 있어서 가는 시간도 10분밖에 안 걸렸다.



저렴한 가격에 생 연어와 참치를 먹을 수 있는 곳이 아니라... 사갈 수 있는 곳


$5씩 두 종류 사고 호텔에서 먹었다.


기본량도 많고 다른 곁들일 음식이 없다 보니 몇 조각 남았다.



갤러리아에 갔을 때 찾아간 유명 맛집 비치인 쉬림프(Beachin' Shrimp)



8시는 되야 손님들이 차는 다른 식당들과 달리 오후 5시 40분에도 약간의 대기가 있었다.


시원한 딸바, 초바 스무디 각각 $6.95


코코넛 쉬림프와 고구마 튀김(Coconut Shrimp with Sweet Potato Fries) $17.99

새우는 중하랑 비슷한 크기


감바스 알 아질로(Gambas Al Ajillo) $16.99


특별하거나 독특한 맛은 아니지만 새우를 좋아하는 사람에게 좋은 곳



괌 마지막 날 점심에는 Dennen이 골라놨던 프로아(Proa)에 갔다.



호텔에서 가까운 곳에 있어 걸어갔는데 여전히 햇볕은 무시무시했다.

오픈 5분 전 도착


Rib Eye Steak 10oz $28.95

10oz면 대략 280g인데 훨씬 큰 느낌이다.

부드럽게 잘 구워져 나왔다.


Big Feller Trio $22.95

소, 돼지, 닭 세 가지를 다 맞볼 수 있는 최고 인기 메뉴

'찾아 먹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Fishermen's Co-Op, Beachin' Shrimp, Proa  (0) 2018.04.15
Hambros, Meskla DOS  (0) 2018.04.08
Pika's Cafe  (0) 2018.04.08
웬디스, Sumay Pub & Grill  (0) 2018.03.27
Mr. Bob Bar & Grill  (0) 2018.01.16
The Heart of Bali  (0) 2018.01.15
댓글
댓글쓰기 폼